DRAWING WORKS Projects Info

×
Exterior view

 

Exterior view

 

Exterior view
Drawing_00_siteplan

 

Exterior view

 

Exterior view

 

Exterior view
Drawing_01_Level_-01
Drawing_01_Level_01
Drawing_01_Level_02, 03
Drawing_01_Level_04, 05

 

Interior view

 

Interior view

 

Interior view

 

Interior view

 

Interior view

 

Interior view

 

Interior view

 

Interior view

 

Drawing_03_sec_01
Drawing_03_sec_01

 

Exterior view

 

Exterior view

 

Exterior view

 

Interior view

 

section asxonometric

 

 

 

Model

 

 

 

 

 

 

 

Stair sample - 16mm Steel plate

 

 

 

On site during construction

 

Sketch

 

Model 

 

Program diagram 

 

 

 

제목 썸북스
설계 김영배, 최재덕, 임수빈
용도 공장(전시장)
위치 경기도 파주시 서패동  
면적 904 ㎡
규모 지하1층, 지상 4층
기간 2021. 06 - 2023. 01
협력 일맥구조연구소, 진경설비, 이플랜이앤지, 민선테크, 힐티코리아, 정도건설
발주 썸북스
시공 공정도가
사진 윤준환 
진행 준공

 

썸북스 프로젝트는 메타에서 근무하던 시절 시작된 인연으로 이어진 특별한 프로젝트이다. 건축주는 처음 이종호 소장님과의 미팅을 통해 의뢰를 받았으나, 이종호 소장님께서 얼마 뒤 작고하셨고, 이후 우의정 소장님 수하에서 담당자로써 설계를 진행하게 되었다. 2016년에 준공된 썸북스는 파주출판도시 2단지에 위치해 있으며, 당시 지상 1(층고 15m), 지하 1층으로 건립되었다. 예산과 프로그램의 한계로 인해 용적률을 다 채우지 못하고 1/3만 건축하게 되었지만, 증축을 고려한 구조 계획을 세워두었다.

2021 4, 독립하여 사무소를 운영하던 시기에 증축 설계를 의뢰받게 되었고, 예상보다 빠른 증축 일정에 놀랐다. 본격적으로 건축주의 예술 사업 구상에 따라 전시 공간으로 기획된 이번 증축은 여러 층이 포개지는 스킵플로어 형식으로 구성되어 전시 관람자의 동선이 유기적으로 이어지도록 완성되었다.

 

썸북스는 외부를 송판무늬 거푸집, 내부는 유로판 거푸집을 노출하여 마감되었다. 유로판 거푸집 1200*600 규격을 활용하여 창은 600 간격, 벽은 1800 간격으로 시공되었으며, 이러한 규격은 작품 배치를 위한 공간으로 활용된다. 기존에 중단열로 내외부 모두 콘크리트로만 마감되었던 건물이기에 증축되는 슬래브 또한 콘크리트로만 마감되어야 했다. H빔 구조와 조명, 냉난방기기, 각종 설비라인은 슬래브에 매립되어 평판의 천장을 구성하고자 H빔과 콘크리트 조합의 복합구조로 설계를 했다. 콘크리트의 물성만이 강조되며 이를 연결하는 재료는 오직 철재 계단과 난간뿐이다.

 

썸북스는 그림책의 다양성과 독립적 출판을 추구하는 독특한 집단으로, 2003년부터 시작된 SI그림책연구소의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젊고 새로운 국내외 작가들과 함께 새로운 그림책을 제작하고 있다. 그림책을 어린이뿐 아니라 어른까지 모든 사람이 공유하는 예술적, 문화적 산물로 인식하며, 이를 통해 인간 소통, 예술적 감성, 철학적 성취를 통해 삶의 질을 풍부하게 하고, 예술과 인간성의 회복을 출판 가치로 삼고 있다.

건물이 도시와 소통하는 방식은 내게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대개의 경우에는 대지의 경계에서 건물의 진입까지의 외부공간에서 완충과 매개와 전이가 일어나도록 하여 동선의 흐름이 자연스럽게 이어지도록 하는 형식을 취한다. 하지만 이 건물은 건축주의 특별한 독특함을 위하여 창의적인 공간을 상상하였다. 비정형의 매스는 매우 단순하며 매우 독특하다. 마치 치즈 케이크를 여러 켜로 잘라 놓은 듯한 형상은 출입구나 계단실 또는 옥탑과 같은 일반적인 건물의 부가적 요소가 없다. 정면의 큰 창과 콘크리트와 유리의 배열을 통한 매스의 분절은 인지되는 스케일을 혼성시켜 규모를 가늠하기 어렵게 만든다.

 

썸북스 사옥의 건축 과정은 세 단계로 나뉘고 그 중 두번째 단계를 완성했다. 첫 단계에서는 대지의 상당부분을 남겨놓고 한쪽에 지상 부분을 구축하며, 지하 공간은 향후 추가 공사의 어려움을 고려해 최종적인 공간을 1단계에서 완성하였다. 대지는 사거리의 모퉁이에 위치하여 여유 공간을 제공하고, 도로의 모든 방향에서 시각적으로 개방되는 마당을 조성하였다. 이를 통해 출판도시의 틈으로 작용하면서 주변 건물과의 비움을 조율한다.

그리고 두번째 단계에서 이번에 내부 증축을 통해서 바깥의 단순한 모습과 달리 여러 층을 포개서 놓은 바닥은 각 층에서부터 시선이 연결되어 흐름이 이어지도록 하였다.